초보운전

아내가 드디어 면허를 따서, 연수를 시작했다.마침, 엄마네에 있는 체리와 자두도 보러 갈 겸 대부도로 향했다.주말 대부도는 놀러 오는 사람이 많지만, 전곡항 근처 공단에는 차가 한적해서 연수하기 좋다. 그렇게 엄마네서 점심을 먹고, 체리와 자두랑 놀고 운전 연습을 시작했다.아내는 미안해와 무서워를 연발했지만 그래도 사고 없이 잘 마무리했다.물론 우여곡절은 있었다. 1. 오늘도 등장했다. 직진으로 바꾼 줄 알고 후진… Continue reading

오늘의 타임라인 (feat. 아내의 주행연습2)

오늘은 바쁘고 알찬 오전을 보냈다. 차가 없을 때 주행연습을 하려고, 새벽같이 나갔는데 차가 생각보다 많았다.지난번 연습 때가 떠올라서 조금.. (아니 많이..) 걱정됐는데, 생각보다 잘했다. 다만 지난번 운전 때, 조금 무서웠는지 주행연습 스티커를 더 잘 보이게 많이 붙이자고 했다.그래서 누가 어디서 봐도 연습중인 차인걸 알게끔 붙였다.덕분인지 사고없이 잘 마쳤다. 아내가 면허 따면, 술 먹으러 갔을 때… Continue reading

아내의 첫 기능 연습

오늘은 분리수거 날이다. 인스타에 스토리로 올리긴 했는데, 복싱을 다녀오는 길에 분리수거 현장을 보면서 할지 말지 고민했었다. 그렇게 안하기로 마음을 먹고 올라갔다. 집에서 스터디 준비를 하는데, 아내에게 연락이 왔다.아내는 오늘 운전 면허 기능 연습을 처음 갔는데, “하 나 운전못하겟어” 였다. 실제 차도 아니고 시뮬레이션인데도 긴장되서 땀나고, 발에 힘도 들어가, 아프다고 했다.퇴근하고 바로 가느라 저녁도 못 먹었는데…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