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중의 소중

아내가 지인을 초대했다. 지인이라고 하기엔 조금 많이 가까운 사람을 초대했다.익히 얘기를 들었었다. 아내를 엄청 이뻐하는 분이었다.그래서 새로운 음식도 준비했다.요리에 능숙하진 않지만, 그래도 꼭 요리하고 싶었다. 만나자마자 알 수 있었다.나는 아내를 아끼는 게 느껴져서 감사하고, 그분은 나에게 감사했다. 시간 가는 줄 모르게 즐기고 7월에 집으로 초대받았다.좋은 사람으로 관계를 넓혀가는 것은 즐거운 일이다.

새집과 고기

하루 지나 쓰는 일기다. 오랜만에 동생 집에 초대받아, 갔다.엄마 가족과 아내와 오랜만에 만나서 쇼핑하고, 쇼핑백 한가득 안고 동생네 갔다. 새집은 훨씬 넓어지고, 잘 꾸며놨다. 이전 집도 그렇게 작진 않았는데 포근한 느낌이었다면 지금 새집은 개방감이 있고 밝은 느낌이다.무엇보다 제일 좋았던 점은 주변이 정말 한적하고 풀 향이 좋다.정말 살기 좋은 동네 같다.(나중에 들었지만 마트가 없는 게 조금… Continue reading

어른 집들이

오늘은 집들이었다. 큰집과 할머니까지 방문하는 꽤 큰 가족 집들이었다.부모님, 큰집 가족이 방문하는 것도 사실 감사했지만, 할머니의 방문이 특히 감사했다. 할머니는 연세가 94세이다. 그런데 나이와 달리 정정하시다.식사도 할머니를 위한 음식은 따로 준비하고, 다 같이 먹을 음식과 술도 준비했다.뭐.. 그렇지만, 할머니에 대해 잘 알지 못하다 보니 큰 효과는 없었지만. 생각했던 것 보다 더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사는 모습을… Continue reading

아기다리고기다리던 집들이

오늘은 드디어 A와 H가 놀러오는 날이었다. 더 빨리 초대하고싶었지만 이제서야 초대를 했다. 심지어 엘리베이터가 아직 교체중인데.. 나의 T모먼트를 다같이 혼내고, 아내가 너무 좋아서 주저 앉을 선물을 사오고, 술을 엎으니 다같이 한숨을 내고 웃었다. 내가 좋아하는 사람들이 이렇게까지 즐겁게 함께 할 수 있다니 행복하다. 힝 모두에게 너무 고마운 일이다. 선물로 사온 잔은 굉장히 핫한 잔이라고 했는데… Continue reading

가족 집들이

동생과 엄마가 온다고 해서 여느 집들이와 달리 많은 준비를 했다. 핫했었다는 막걸리 보쌈과 버섯전골을 준비했고, 맛있게 먹었다.분명 요리는 내가 했지만, 대부분의 식재료는 엄마가 준 것이라 아이러니했다.(내 요리의 비주얼은 그닥…) 다들 맛있게 먹고, 즐겁게 즐기고 가서 너무 좋았다.기대한 만큼 좋은 시간이었고, 행복했다. 사랑하는 사람을 초대하는 일은 정말 행복한 일이다.

관계의 즐거움

오늘은 일본 여행을 함께 갔던, 좋아하는 형 집에 초대받은 날이다. 일본 여행을 같이 갔던 형들이 전부 모이고, 각자의 아내와 여자친구까지 함께 갔다. 음식을 정말 많이 준비해줬고, 심지어 너~무 맛있었다. 다같이 보드게임도 즐겼다. 아내는 보드게임의 재미를 많이 경험해보지 못했었는데, 오늘 모인 사람중에 제일 재밌게 즐긴것 같아 내가 다 기뻤다. 그렇게 다음은 우리집 집들이가 되었고, 점심부터 다같이…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