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동

오늘 새벽에 일출을 보면서 자전거를 타려고 했다. 그런데 아쉽게도, 어제 온 비 덕분에 바닥이 젖어있어 포기했다.오전 내내 개인 일을 하고 아쉬워하고 있을 때쯤, 날씨가 갰다. 그렇게 오랜만에 속도를 내서 자전거를 탔다.늘 아침에만 타다가 낮에 나오니 사람이 많았다. 무엇보다 목적지에 도착했는데 자전거를 봐주시는 분도 있고 간이 카페도 열려있었다. 확실히 사람이 많을 때 타면 이런 장점도 있는… Continue reading

영업 성공

오늘은 근로자의 날이라 쉬는 날이지만, 대표들과 함께 팟캐스트 촬영을 위해 출근하기로 한 날이다.오늘도 역시 자전거로 출근했다. 며칠 전에 A와 H에게 자전거를 영업했다. 자전거로 출근한 날 흥미를 가지길래 타보라고 했고, 둘 다 너무 만족하며, 타고 싶다고 했다.그렇게 자전거 영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덕분에 A와 H뿐만 아니라 나도 좋은 중고 매물을 찾으려 계속 모니터링했다. 오늘 출근해서 촬영을 마치고 A가… Continue reading

헉.. 복싱.. 힘들다

원래 오늘 쓰려던 일기가 있었다.오전에 미리 주제도 정해놓고, 얼추 내용도 정리해 놓았었다. 그런데, 복싱을 다녀오니 쓸 자신이 없다.복싱을 시작한 이후로 가장 힘든 날이었다. 진짜 토할뻔했다..여러 동작을 섞어서 한 세트인 3분 동안 쉬지 않고 미트를 치는데 진짜 심장이 튀어나온다.. 이번 주 서킷 트레이닝도 유난히 버피 동작이 많고 상체 운동이 많아서 힘든데, 복싱 동작까지 힘드니 정신을 못… Continue reading

어차피

최근 복싱을 배우면서 오랜만에 나 스스로를 돌아보게 되었다. 생소한 무언가를 배우는 것이 너무 오랜만이라 이런 과정도 즐겁다. 복싱을 가면 다른 운동보다도 서킷 트레이닝이 정말 힘든데, 어쨌든 그룹 운동이다 보니 한계가 있다.정해진 목표와 제한된 시간이 있다. 그리고 트레이너 선생님은 카운팅을 한다. 가끔 돌아다니면서 화이팅 화이팅을 외치며 에너지를 주고 가곤 한다.그 외에 그 운동을 해내는 것은 본인… Continue reading

운동 안할 이유

운동 안 한 지 6개월이 훌쩍 넘었다. 정말 꾸준히, 성실히 했던 때를 생각하면 1년 정도 된 것 같다.이젠 정말 운동을 다시 시작해야 할 때라고 생각하고, 집 근처 헬스장을 알아봤다. 한 곳은 꽤 시설이 괜찮아 보였는데, 사람들이 전부 외부에서 신던 신발을 신고 그대로 운동을 하고 있었다. 트레이너에게 물어보니 실내용 챙겨오시면 좋은데~ 그냥 실외화 그대로 신고 운동하셔도… Continue reading